경주시, 우리 아이의 ‘첫 주민등록초본’소중한 순간을 기념으로 간직하세요 - 경북방송 (GBS TV)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21년04월16일fri
기사최종편집일: 2021-04-15 16:04:31
뉴스홈 > 사회.교육 > 사회
2021년04월07일 18시07분 47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경주시, 우리 아이의 ‘첫 주민등록초본’소중한 순간을 기념으로 간직하세요
경주시, 8일부터 출생 후 첫 주민등록초본 발급자에 보관을 위한 기념파일과 스티커 제공



경주시가 아이 탄생을 축하하고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분위기 조성을 위한 시책의 일환으로, ‘생애 첫 주민등록초본’ 보관을 위한 기념파일과 스티커를 제공하는 서비스를 8일부터 운영한다.

경주시민으로서의 소속감을 고취하고 아이의 출생을 지역사회가 함께 축하한다는 의미에서 시행된 이번 서비스는 주민등록법 시행규칙 개정으로 올해 3월 1일부터 출생신고한 자녀의 초본 최초 발급 시 수수료를 면제해 주는 것의 후속조치로써 경주시에 주소를 둔 출산가정을 대상으로 한다.

경주시는 이번 사업으로 자녀의 이름과 한자, 생년월일 등 출생아동의 주민등록 신고 사항을 즉시 확인해 행정업무상 불일치를 예방함과 동시에, 아이와 법적가족이 되는 소중한 순간의 추억을 경주시만의 소소한 선물로 행복하게 간직하는 의미를 전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함께 제공되는 출생신고 기념 스티커에는 ‘쉿! 아기가 자고 있어요’라는 문구가 기재돼 있어 신생아와 산모의 숙면에 도움을 주는 출산가정 배려 스티커로도 활용가능하고, 현관에 부착 시 따뜻한 이웃들의 배려를 통해 아이 키우기 좋은 문화 확산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작은 선물이지만 아이가 자라서 자신의 첫 주민등록 초본이 담긴 기념파일에 그려진 경주시만의 상징물을 찾아보고, 경주시민으로서의 자부심과 소속감을 느낄 수 있는 출발점이 되기를 기대하며 출생가정의 행복한 육아를 응원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이영철기자 (press@phn.kr)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회섹션 목록으로
다음기사 : ‘(주)선마린 코퍼레이션, 가스탐사의뢰로 인한 ’홍게어장 훼손‘으로 줄도산 처지 (2021-04-07 18:28:22)
이전기사 : 화재어선 선원 7명 구조 어업인 SH 의인상 수상 (2021-04-07 16:24:37)

인사이동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입사지원
Copyright ⓒ 2007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경북방송에게 있습니다.

제호 : 경북방송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053호 | 등록일 : 2007년 9월 4일 | 메일 : press@gbstv.kr
주소 : 경북 포항시 남구 해도동 54-5 3층 | 대표전화 : 054-276-9111 | 팩스 : 02-2179-9411|
발행인 : 이우식 | 편집인 : 박태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태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