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지진피해지역 대안사업 발굴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 경북방송 (GBS TV)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20년02월25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20-02-24 12:23:14
뉴스홈 > 사회.교육 > 사회
2020년02월13일 16시01분 140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포항시, ‘지진피해지역 대안사업 발굴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포항지진 피해지역 경제활력 제고 위해 부서의견 수렴



포항시는 13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지난해 8월부터 추진 중인 포항 지진 피해지역의 복구, 재건, 부흥을 위한 ‘지진피해지역 대안사업 발굴 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송경창 포항시 부시장이 주재한 이날 보고회는 환동해미래전략본부장을 비롯해 관련 부서장 등 25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진 이후 현재까지 포항시민들이 느끼는 분야별 체감도 파악과 요구사항에 대한 주민 설문조사 결과와 포항지역 경제활성화를 위한 대안사업 발굴 내용에 대한 관련부서 의견을 청취하고 보완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용역을 수행하고 있는 한국산업관계연구원 김경철 이사는 “본 용역의 방향성을 지진피해를 입은 포항의 재건과 부흥에 초점을 맞추고 안전한 도시, 행복한 도시, 미래지향도시의 3가지로 잡고 시민참여형 안전콘서트, 지진피해지역 연료망 확장사업, AIP(Aging in Place : 노인주거서비스)사업 등 하드웨어 사업과 소프트웨어 사업 15개를 제시한다.”라며 “사업의 실효성 및 구체화 작업을 위해 부서의견을 적극 수렴하겠다.”라고 보고했다.

송경창 포항시 부시장은 “지진피해지역 주민의 안전, 주택(주거)문제, 생활안정, 산업활력, 도시 이미지 개선에 관심을 갖고 주민이 원하는 정책을 파악하여 지진특별법 연계를 통해 중앙부처에 건의할 핵심사업 도출이 필요하다.”라며, “관련부서에서 적극적인 관심을 갖고 협력해 의미 있는 결과를   도출해 줄 것”을 당부했다.

포항시는 이번 보고회에서 제안된 의견에 대해서 적극 검토하여, 향후 최종보고회를 거쳐 3월에 용역을 완료할 예정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박태윤 기자 (press@phn.kr)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회섹션 목록으로
다음기사 : 호미곶면, 긴급이장회의 개최하고 당면 현안사항 전달 (2020-02-13 16:21:54)
이전기사 : 호미곶면, 노인맞춤돌봄 생활지원사와의 소통 간담회 가져 (2020-02-12 15:48:38)

인사이동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입사지원
Copyright ⓒ 2007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경북방송에게 있습니다.

제호 : 경북방송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053호 | 등록일 : 2007년 9월 4일 | 메일 : press@gbstv.kr
주소 : 경북 포항시 남구 해도동 54-5 3층 | 대표전화 : 054-276-9111 | 팩스 : 02-2179-9411|
발행인 : 이우식 | 편집인 : 박태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태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