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동해 크루즈시대 ‘활짝’, 크루즈관광 매력 ‘흠뻑’ - 경북방송 (GBS TV)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20년02월25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20-02-24 12:23:14
뉴스홈 > 사회.교육 > 사회
2019년12월17일 17시56분 536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환동해 크루즈시대 ‘활짝’, 크루즈관광 매력 ‘흠뻑’
각종 선상 공연 및 세미나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관광객 만족



14일부터 18일까지 4박 5일간의 일정으로 포항영일만항을 출발한 크루즈가 16일 오전 현지 시민의 열렬한 환영을 받으며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 무사히 입항하였다.

지난 14일 밤 10시 포항영일만항을 출발한 이탈리아 정통 크루즈인 ‘네오로만티카(Neo Romantica)’ 호는 32시간 만인 16일 아침 7시에 블라디보스토크 여객터미널에 입항, 입국심사를 마친 후 블라디보스토크시가 마련한 러시아 전통 환영식에 참석하는 것을 시작으로 현지 일정을 시작하였다.


 

관광객들은 앞서 선상에서 보낸 30여 시간 동안, 식사와 휴식은 물론 다양한 선상공연 등을 관람하며, 일반여행과는 다른 차별화된 프로그램을 체험한 데 이어, 16일은 블라디보스토크 주요 관광지와 1910년대 항일운동의 중심이었던 신한촌 방문 등 현지관광과 문화체험 시간을 가졌다.

또한 앞서 블라디보스토크로 향하는 선상에서는 관계 전문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환동해권지역 신 북방정책과 해양경제시대 포항’과 ‘경북의 크루즈관광 경쟁력 제고’라는 주제의 세미나가 열려 많은 관광객들의 참여와 관심이 모아지기도 했다.

세미나에 참석한 이강덕 시장은 “크루즈관광산업은 대표적인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대규모 관광객 유치와 연관된 관광산업의 발전뿐만 아니라 크루즈 내 물품납입으로 해외 수출, 전문 인력의 취업 등 여러 분야에 걸쳐 발전을 도모할 수 있다.”면서 “앞으로 다양한 연계상품을 개발하여 국내에서 가장 뛰어난 관광지로서 포항과 경북 동해안의 매력을 세일즈 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강덕 시장은 올레그 구몌뉴크 블라디보스토크 시장이 주최하는 환영오찬에 참석하여 향후 두 도시를 연결하는 크루즈 등의 계획과 항로를 포함한 크루즈 관광 활성화 방안을 비롯하여 두 도시 간의 상호교류 및 발전방안에 대하여 의견을 나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박태윤 기자 (press@phn.kr)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회섹션 목록으로
다음기사 : 블루원, 임직원 장애우 복지시설 위문/사랑의 연탄 나눔 (2019-12-19 13:48:14)
이전기사 : 블루원, 성탄절과 연말연시 고객이벤트 풍성 (2019-12-17 14:14:56)

인사이동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입사지원
Copyright ⓒ 2007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경북방송에게 있습니다.

제호 : 경북방송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053호 | 등록일 : 2007년 9월 4일 | 메일 : press@gbstv.kr
주소 : 경북 포항시 남구 해도동 54-5 3층 | 대표전화 : 054-276-9111 | 팩스 : 02-2179-9411|
발행인 : 이우식 | 편집인 : 박태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태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