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새마을회 한가위 맞이 전통문화 알리기 나서 - 경북방송 (GBS TV)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19년09월23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19-09-23 10:47:57
뉴스홈 > 문화.스포츠 > 문화
2019년09월10일 11시06분 137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포항시새마을회 한가위 맞이 전통문화 알리기 나서
다문화가족, 미해병대원과 함께하는 명절음식, 차례지내기 체험행사



포항시새마을회는 9일 추석 명절을 맞아 다문화가정 및 미 해병대 캠프무적 대원들과 함께하는 전통문화 체험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는 민족의 명절 한가위를 맞아 고향에 가지 못하는 다문화여성과 미 해병대원을 초청하여 한국 전통문화를 홍보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새마을부녀회원이 중심이 된 명절음식 만들기에는 외국인들이 직접 참여하여 송편빚기, 부침개, 나물무침을 화기애애한 분위기에서 같이 만들었으며, 이어진 명절 차례지내기 체험과 음복 나누기를 통해 서로 다른 음식과 명절문화를 이해하고 교류하는 등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특히, 투호놀이, 제기차기 등 전통놀이를 하면서 즐거운 명절 분위기를 만끽했다.

베트남에서 온 결혼이주여성 레티람 씨는 “한국의 명절 전통음식이 정말 맛있는데 오늘 남편에게 줄 송편을 직접 만들 수 있어 기뻤다.”라고 말했다.

캠프무적에서 온 미들턴 하사는 “한국의 차례 지내기 문화와 전통놀이를 처음 접해 보아서 신기하고 재밌었으며, 기회가 된다면 또 체험해 보고 싶다.”라고 말했다.

최현욱 포항시새마을회장은 “한가위를 맞아 우리에게는 익숙한 전통문화를 외국인들에게도 알리고 싶어 행사를 개최하게 되었고, 이번 기회를 통해 지역 내 다문화가정 등 외국인들이 한국 문화를 이해하고 더욱 친근해질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포항시새마을회는 지역의 결혼이주여성을 위해 다문화봉사단을 조직하여 다문화가정이 편견 없이 안정적으로 잘 정착하기 위한 봉사활동을 추진하고 있으며, 특히 지난 2016년부터 결혼이주여성 친정집돕기사업을 추진하여 현재까지 4년째 매년 베트남 현지에 4가구의 친정집을 지어주는 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박태윤 기자 (press@phn.kr)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문화섹션 목록으로
다음기사 : 다무포 하얀마을 만들기 축제 개최 (2019-09-10 11:12:32)
이전기사 : 선선한 가을, 여행은 경북으로! (2019-09-08 14:19:31)

인사이동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입사지원
Copyright ⓒ 2007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경북방송에게 있습니다.

제호 : 경북방송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053호 | 등록일 : 2007년 9월 4일 | 메일 : press@gbstv.kr
주소 : 경북 포항시 남구 해도동 54-5 3층 | 대표전화 : 054-276-9111 | 팩스 : 02-2179-9411|
발행인 : 이우식 | 편집인 : 박태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태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