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후쿠츠시(福津市) 시민교류단 경주 방문 - 경북방송 (GBS TV)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19년08월24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19-08-23 17:03:29
뉴스홈 > 문화.스포츠 > 문화
2019년06월10일 14시01분 148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일본 후쿠츠시(福津市) 시민교류단 경주 방문
현해탄을 넘어 20년 동안 키워온 우정



경주시는 일본 후쿠츠시 시민교류단 16명(단장 하라사키 토모히토 후쿠츠시장)이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2박 3일의 일정으로 경주를 방문했다고 전했다.

후쿠츠 시민교류단은 경주시 한일경복교류회와 2000년부터 민간교류를 시작해 올해로 20년째를 맞이하며, 매년 4월과 11월 두 차례 정기적으로 경주와 후쿠츠를 오가며 우정을 이어가고 있다.

후쿠츠시는 신바루(新原)와 누야마(奴山)고분군 47개가 2016년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됐으며, 동서부지역 해안일대와 미야지다케(宮地嶽) 신사주변 산림의 아름다운 자연경관으로 1956년 겐카이(玄海) 국립공원으로 지정됐다.

이번 방문단의 단장인 하라사키 토모히토(原崎智仁) 후쿠츠시장은 지난 7일 경주시 이영석 부시장을 예방한 자리에서 “경주시와 후쿠츠시는 양시의 고분군이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되어 있으며, 오랫동안 민간교류를 통해 우의를 다지는 등 깊은 인연이 있는 만큼 경주시와의 자매결연을 희망한다”고 제안했다.

이영석 부시장은 “앞으로도 양시의 풀뿌리 교류가 활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행정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으며, 양시가 다방면의 교류를 활발히 추진해 나갔으면 한다”고 화답했다.

방문단은 한일경복교류회 환영의 밤 행사에서 양국 회원들의 노래와 춤, 사물놀이 공연 등을 통해 상호 우의를 돈독히 했으며, 다음날 경주향교 전통혼례 체험 및 대릉원, 불국사 등을 관람한 후, 고도 경주에서의 일정을 마치고 일본으로 귀국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이영철 기자 (press@phn.kr)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문화섹션 목록으로
다음기사 : 경주세계문화엑스포 기념관 개관 축하’세계적 피아니스트 정한빈 콘서트 (2019-06-17 14:24:09)
이전기사 : 제23회 포항단오절민속축제 성황리에 개최 (2019-06-10 13:41:10)

인사이동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입사지원
Copyright ⓒ 2007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경북방송에게 있습니다.

제호 : 경북방송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053호 | 등록일 : 2007년 9월 4일 | 메일 : press@gbstv.kr
주소 : 경북 포항시 남구 해도동 54-5 3층 | 대표전화 : 054-276-9111 | 팩스 : 02-2179-9411|
발행인 : 이우식 | 편집인 : 박태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태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