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고효율·친환경 부생가스 발전설비 신설 - 경북방송 (GBS TV)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19년08월24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19-08-23 17:03:29
뉴스홈 > 경제.재테크 > 기업
2019년04월25일 13시04분 187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포스코, 고효율·친환경 부생가스 발전설비 신설
부생가스 노후 발전설비 6기 폐쇄 후 150MW급 발전설비 신설



포스코 포항제철소에 고효율·친환경 부생가스 발전설비가 들어선다.

포스코는 24일, 오후 포항근로자복지회관에서 ‘포항 부생가스 발전설비 대체 신설 사업’에 대한 환경영향평가 주민설명회를 갖고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나섰다.

포스코는 올해 1월 25일 포스코-환경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협약(MOU)’을 맺은데 이어 2월 25일 포스코-경북도·대구시 ‘미세먼지 저감 공동대응 협약’에 따라 장기 사용중인 부생가스 발전설비를 신설하여 정부의 환경관리에 동참할 계획이다.

이는 중장기적으로 전력수요 전망 및 이에 따른 전력설비를 확충하는 국가 제8차 전력수급기본계획(2017.12)의 중점과제인 수요관리 중심의 에너지 정책(분산형 전원확대)에 부합하고 국가적 전력수급 안정화에 기여하는 것이다.

이번에 신설되는 발전설비는 2021년까지 폐쇄 예정인 장기 사용한 부생가스 발전설비 6기를 대체하는 설비로 총 3,500억원의 투자비가 투입돼 오는 2021년 10월 준공할 예정이다. 현재 이를 위한 환경영향평가를 진행하고 있다.

환경영향평가는 해당 사업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이 없는지를 종합적으로 검토하는 절차로 경제성·기술성뿐만 아니라 환경 문제를 감안해 평가한다.

신설 발전설비는 부생가스를 연소하여 가스터빈을 구동시켜 1차로 전기를 생산하고, 연소가스로 고압증기를 생산하여 스팀터빈을 구동시켜 2차로 전기를 생산하는 복합발전 설비로 용량은 150MW급이며, 효율은 장기 사용중인 기존 부생가스 발전설비 대비 약 20% 높은 46%로 세계 최고 수준이다.

신설 발전설비에서 생산된 전기는 전량 포스코 제철공정에 사용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에너지 사용 효율 향상과 분산형 전원 구축 확대로 국가 전력수급 안정화에 기여할 전망이다.

또한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미세먼지 대응을 위해 미세먼지 원인물질인 질소산화물(NOx), 황산화물(SOx), 먼지 배출을 대폭 낮출 수 있는 최신기술의 저NOx 버너, 선택적 촉매환원법(SCR), 전기집진기 설비를 신설할 계획이다.

포스코는 발전설비 신설 시 ICT기술을 접목한 Smart Construction 기법 도입과 자력 엔지니어링 수행으로 원가를 절감한다는 방침이며, 대규모 투자를 통해 국내·외 경기침체로 철강산업 투자가 위축된 상황 속에서 건설 기간 동안 연인원 10만명 이상의 고용창출 효과를 창출하고 설비공급사나 시공사 선정에서도 포항·경북지역 중소기업을 중심으로 발주하는 등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이바지할 예정이다.

한편, 포스코는 이번에 교체하는 노후 부생가스 발전설비를 비롯해 친환경설비 구축에 2021년까지 1조 700억 원을 투자해 지역 환경 개선에 앞장설 계획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박태윤 기자 (press@phn.kr)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기업섹션 목록으로
다음기사 : “지구를 지켜주세요” 포스코 #SteelSaveEarth 캠페인 전개 (2019-04-30 10:23:58)
이전기사 : 포항제철소, 자매마을에 기초소방시설 기증해 지역상생 앞장 (2019-04-23 15:20:33)

인사이동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입사지원
Copyright ⓒ 2007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경북방송에게 있습니다.

제호 : 경북방송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053호 | 등록일 : 2007년 9월 4일 | 메일 : press@gbstv.kr
주소 : 경북 포항시 남구 해도동 54-5 3층 | 대표전화 : 054-276-9111 | 팩스 : 02-2179-9411|
발행인 : 이우식 | 편집인 : 박태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태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