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제100주년 3.1절 기념식 및 만세재현 시민대행진’ 개최 - 경북방송 (GBS TV)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19년05월25일sat
기사최종편집일: 2019-05-24 17:44:35
뉴스홈 > 정치.국제 > 지방자치
2019년03월01일 15시35분 330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경주시, ‘제100주년 3.1절 기념식 및 만세재현 시민대행진’ 개최
3.1운동 정신 되새기고 국태민안과 경주의 새로운 도약 기원



경주시(시장 주낙영)는 3.1절 100주년 맞아 1일 경주역 광장에서  ‘제100주년 3.1절 기념식 및 만세재현 시민대행진’을 개최했다.

‘제100주년 3.1절 기념식 및 만세재현 시민대행진’은 독립운동에 헌신한 순국선열들의 숭고한 애국정신을 기리고, 3.1운동의 정신을 이어 받아 나라사랑하는 마음을 일깨워 주는 의미가 있을 뿐만 아니라, 만세재현 시민대행진을 통해 기미년 3.1운동 당시의 모습을 재현해 시민들이 체험하고, 느낄 수 있는 뜻깊은 행사로 치러졌다.

이날 행사에는 김석기 국회의원, 주낙영 경주시장, 윤병길 시의장, 기관․단체장, 시민 등 2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1부 행사는 ‘제100주년 3.1절 기념식’이, 2부 행사는 ‘만세재현 시민대행진’으로 진행됐다.

1부 행사인 3.1절 기념식에서는 신라고취대의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독립선언서 낭독, 기념사, 만세삼창에 이어 경주시립극단의 3.1운동 만세 재현 퍼포먼스로 이어졌다.
 
특히 식전공연 전에는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경주 유치를 위한 시민들의 염원을 모으고자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유치 퍼포먼스’를 개최해 시민들의 열렬한 지지를 얻었다.

독립선언서 낭독은 각계각층을 대표하는 시민 10명을 선정, 기미년 당시 대한민국의 자주독립과 민족적 결의를 다지는 모습을 재현해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2부 행사인 ‘만세재현 시민대행진’은 경주역에서 화랑로를 따라 농협사거리에서 봉황대까지 시민들의 행렬이 이어졌으며, 태극기와 시기를 흔들고 만세를 부르는 모습은 흡사 기미년 3.1운동의 감격을 재현하는 듯 했다.

한편, 기미년 당시 경주에서도 독립만세운동이 있었는데, 경주 도동리 교회 영수인 박문홍 선생이 중심이 되어 박내영․윤기효 목사 등과 함께 3월 13일 경주 장날 만세운동 계획을 세웠으나 일본 경찰에 의해 발각되어 실패로 돌아가고, 3월 15일 작은 장날에 봉황대에서 김학봉 선생 등이 주도해 태극기를 배부하고 군중들과 함께 만세를 불렀다.

이날 행사의 마지막은 봉황대 신라대종 앞에 도착한 시민대행진 행렬에 태극 풍선을 나눠주고, 신라대종 타종과 동시에 대한민국과 경주를 지켜낸 모든 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담은 태극 풍선을 하늘로 날려 보내면서 행사를 마무리 지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100년 전 겨레의 자주독립을 위해 이 땅에 메아리쳤던 3.1운동의 정신을 되새기고, 우리지역의 독립운동사를 시민들에게 알려 경주시민으로서의 자긍심과 나라사랑 정신을 계승하고자, 시민들과 함께하는 100주년 3.1절 기념식을 준비했다”며 “이번 행사를 계기로 대한민국과 경주를 사랑하는 시민들의 마음을 한데 모아 경주가 새로운 도약을 할 수 있는 계기로 삼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박태윤 기자 (press@phn.kr)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지방자치섹션 목록으로
다음기사 : 경주시, 2019년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 본격화 (2019-03-13 16:03:41)
이전기사 : 포항시 하바롭스크 주정부 방문 (2019-02-27 10:34:56)

인사이동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입사지원
Copyright ⓒ 2007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경북방송에게 있습니다.

제호 : 경북방송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053호 | 등록일 : 2007년 9월 4일 | 메일 : press@gbstv.kr
주소 : 경북 포항시 남구 해도동 54-5 3층 | 대표전화 : 054-276-9111 | 팩스 : 02-2179-9411|
발행인 : 이우식 | 편집인 : 박태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태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