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해경 영덕에서 발견한 고래상어 바다로 돌려보내 - 경북방송 (GBS TV)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17년12월19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17-12-18 09:41:07
뉴스홈 > 사회.교육 > 사회
2017년09월25일 12시23분 89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포항해경 영덕에서 발견한 고래상어 바다로 돌려보내

포항해양경찰서는 9월 25일 아침 7시께 영덕군 강구면 오포해수욕장 앞 해안가에서 발견된 고래상어를 바다로 돌려보냈다고 밝혔다.

포항해경은 이날 6시 45분께 강구 주민 권모씨로부터 고래상어를 발견했다는 전화신고를 접수받고 오포해수욕장 앞 해안가에서 길이 3m 20cm, 둘레 2m의 고래상어를 확인했다.

고래상어는 살아있는 상태로 입 주변에 부분적으로 난 상처 외에는 특별한 이상은 없어 바다로 돌려보냈다.

포항해경은“고래상어, 고래, 상괭이, 물개 등 보호대상 해양생물은 포획뿐만 아니라 혼획도 금지되어 있어 유통해서는 안되며, 혼획하거나 사체를 발견했을 때에는 해양경찰관서나 해양수산부 해양생태과로 연락해야 한다”고 말했다.

국립수산과학원 고래연구소의 연구원은 “고래상어는 우리나라에는 서식하지 않는 상어류이나 최근 수온변화로 제주도 연안 및 남해안에 자주 출몰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고래상어는 주로 열대해역에 분포하며 거대하나 해를 주지 않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플랑크톤이나 작은 어류를 먹고 수면근처에서 천천히 헤엄치며 배에 부딪히기도 하는 둔한 동물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이영철 기자 (press@phn.kr)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회섹션 목록으로
다음기사 : 환여동 소재 “해맞이사우나”, 지역 저소득계층을 위한 이웃돕기 물품 기탁 (2017-09-27 08:38:52)
이전기사 : 대한민국 국제물주간‘물의 도시 경주 투어’외국참가자 호평 (2017-09-25 08:18:47)

인사이동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입사지원
Copyright ⓒ 2007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 신문에 게재된 기사, 링크에 대한 모든 법적권리와 책임은 기사작성자 경북방송에게 있습니다.

제호 : 경북방송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053호 | 등록일 : 2007년 9월 4일 | 메일 : press@gbstv.kr
주소 : 경북 포항시 남구 해도동 54-5 3층 | 대표전화 : 054-276-9111 | 팩스 : 02-2179-9411|
발행인 : 이우식 | 편집인 : 박태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태윤